“이재준 시장 독선 막아달라” 뉴타운 조합원들 청와대 청원
“이재준 시장 독선 막아달라” 뉴타운 조합원들 청와대 청원
  • 염기남 기자
  • 승인 2018.09.14 10:11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원 등장 하루만에 1200명 참여
“녹 나오고 비새는 집 산다, 투기꾼 몰지 마라”
“조례 개정 내용은 지주 입장 반영한 것”

[미디어고양파주] 능곡과 원당 일대 뉴타운 정비구역 직권해제 요건을 완화하는 조례가 고양시의회에 상정되면서 논란이 지속되는 가운데, 기존 뉴타운 사업추진을 요구하는 조합원이 청와대 청원을 제기해 눈길을 끈다. 비판은 의회에서 이재준 시장으로 옮아가는 모양새다. 

13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올라온 ‘고양시 이재준 시장의 독선을 막아주세요!!(능곡재개발 관련)’ 청원이 하루도 안 된 14일 오전 9시 기준 청원인원 1,200명을 돌파했다.

자신을 능곡동에 16년 거주한 주민으로 소개한 익명의 청원인은 뉴타운 사업을 찬성하는 조합원들은 투기꾼이 아니라 낙후된 주거환경 개선을 요구하는 고양시민이라고 주장했다. 고양시의회와 이재준 시장이 이런 문제에 대한 인식이 부족하다는 비판도 더했다. 

익명 청원인은 “내가 살고 있는 집은 1990년 지어진 3층 빌라로, 내진설계도 엘리베이터도 주차장도 없다. 나는 투기꾼이 아니라 십여년 넘게 이 동네에 살고 있는 주민일 뿐이다”라고 소개했다.

이어 “빌라가 있는 골목은 바닥 콘크리트가 곳곳에 깨져 넘어지는 일이 다반사고, 집은 비가 올 때마다 천정에서 비가 새서 물이 떨어진다. 싱크대에는 녹물이 나오고 필터를 끼워도 이틀이면 갈색으로 변한다. 수리기사를 불러도 원인을 찾지 못할 정도다”라고 적었다.

고양시의회 상임위에서 논쟁을 거듭하고 있는 주거환경정비조례 개정안에도 쓴 소리를 던졌다. 청원인은 “고양시의회가 정비구역 해제요건을 조합원 30%이상 동의에서 토지지분 30%이상의 동의가 있을때가 가능하도록 요건을 추가하는데, 이는 1인 1표 민주주의에도 어긋날 뿐만 아니라 (토지면적이 큰)상가주나 지주에게 유리한 조항”이라고 비판했다.

청원인은 “이재준 시장이 고양시민과 마주보고 자신의 생각을 전하기는커녕 시위가 이어지는데 시청 문을 닫았다. 조례안을 결정하는 날 시민들에게 어떤 해명도 내놓지 않았다. 이재준 시장에 대한 시민들의 배신감이 크다”고 마무리했다.

한편, 관련 조례는 상임위 문턱도 넘지 못하고 있다. 건설교통위원회는 조례 발의자인 윤용석 의원이 조합원들과 점 더 소통할 시간을 주고, 다음주 다시 심사를 재개할 예정이다. 부결처리나 계류하자는 의견이 상당수지만 윤 의원이나 민주당 일각에서 조례 통과의지가 강한 상황이어서 결과는 알 수 없다. 이는 이재준 시장의 뉴타운 직권해제 정책을 의회가 지원해야 한다는 분위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다음은 청원내용 전문.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강일산 2018-09-15 18:14:34
기자님 팩트위주로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이재준 시장은 북부 교통의 요충지인 대곡을 자족기능의 핵심인 기업유치 하고 능곡을 배후로 일산을 잘전 시킬생각은 않고 정부의 눈치만 보느라고 대곡을 공공 주택단지로 만들고 능곡을 슬럼화 하려 하고 있습니다.
경기 북부 발전을 위해서 꼭 사실을 좀 더 멀리 알려주세요^^감사합니다

희망 2018-09-14 12:44:22
드뎌 팩트만 쓰는 기사를 읽습니다
감시합니다

사랑 2018-09-14 11:00:20
대곡에 아파트 잔뜩 지으려는데 욕먹을까봐 희생양이 필요한거겠죠 소통불능에 고집도 쎄고 어처구니없음 문제가 있음 풀어야죠 왜 숨고 면담도 안받고 전화도 안받고 뭐하시는겁니까 챙피합니다 성남시 광명시 본받으세요

감사 2018-09-14 10:38:17
기자님의 사실전달에 충실한 기사에 감사드립니다.

고양시청이 정말 깨끗한데 2000억원을 들여 신축하려는건 본인을 그만큼 권력자라 생각하는거겠죠?

권력자~고양시 주민을 짓밟고 일어사는 자~

주현 2018-09-14 10:27:33
정확한 기사 감사합니다. 이재준 시장의 독선과 만행 여러군데 알려야합니다. 윤용석의원님은 본인이 한 말에 책임지시길 바랍니다.

  • 고양본사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강촌로 18, 3층 / 파주지사 : 경기도 파주시 회동길 152, 4층
  • 대표전화 : 031-908-2255
  • 팩스 : 031-908-224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유진
  • 법인명 : 주식회사 미디어시티그룹
  • 제호 : 미디어고양파주
  • 등록번호 : 경기 아 51407
  • 등록일 : 2016-09-13
  • 발행일 : 2016-09-13
  • 발행인 : 최국진
  • 편집인 : 최국진
  • 미디어고양파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미디어고양파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gp@mgp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