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저유소 화재 현장 숨은 영웅들
[포토]저유소 화재 현장 숨은 영웅들
  • 최국진 발행인
  • 승인 2018.10.08 17:3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고양파주] 7일 오전 발생한 고양 저유소 유류 저장탱크 화재사고가 17시간 만인 8일 새벽 4시경 완전 진화됐다. 화재 진압까지 현장에서 고전분투한 영웅들이 숨어 있다. 그들의 뒷 모습을 사진으로 살펴봤다. 

07
17일 오후 5시 25분경, 화재 현장에 투입 대기 중인 소방대원들.

 

오후 5시 30분경 화재 현장 모습. 저장탱크는 대형화재로 타고 있고 현장에 다시 투입될 소방관은 복장을 갖추는 중이다.
오후 5시 30분경 화재 현장에 투입될 소방관이 복장을 갖추고 있다. 

 

03
오후 5시 35분경, 화재 현장 상공에서 소방헬기가 화재 진압 활동을 하고 있다.

 

01
오후 5시 40분경, 거대한 불기둥에 소방헬기가 왜소하고 위태로워 보인다.

 

04
오후 5시 50분경, 화재 현장에 투입될 소방차가 대기하고 있다.

 

저녁 10시경 어느 정도 화재 진압의 실마리가 보이기 시작하였다. 소방 관계자들이 현장 상황을 보면서 대책을 논의하고 있다.
저녁 10시경 화재 진압의 실마리가 보이기 시작했다. 소방 관계자들이 현장 상황을 보면서 대책을 논의하고 있다.
저녁 12시경 화재가 잡힌 것으로 판단하였으나, 30분 후 다시 저장탱크에서 불이 활활 타올랐다.
저녁 12시경, 화재가 잡힌 것으로 판단됐지만 30분 후 다시 저장탱크에서 불이 타올랐다. 

 

01
소방관계자가 화재 진압에 사용될 GSPT 수성막포 소화약제를 소방차에 주입하고 있다.

 

02
화재 진압용 약제를 뿌리는데 사용될 특수소방차. 인천공항 소속의 특수차가 동원됐다.

 

05
화재 진압에 사용된 GSPT 수성막포 소화약제.

 

01
화재 현장에 투입된 소방대원들이 휴식을 위해 현장에서 철수하고 있다.

 

01
8일 새벽 3시 10분경, 불길이 거의 잡히자 일부 소방대원들이 철수 준비를 하고 있다. 

 

02
8일 새벽 3시 25분경, 소방인력들이 임무를 마치고 저유장을 빠저 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정규 2018-10-10 08:41:32
풍등하나로 국가 중요 위험 시설이 저렇게 큰사건으로 번진것은 누구들의 잘못인가를 생각해보아야 한다. 스리랑카 젊은이의 잘못은 분명하다 그러나 작은 불씨에 큰 사고 이어진 책임은 누구에게있으며 스리랑카 젊은이의 잘못으로만 마무리하려는 관계자들 과연 국민들의 안전은 누가 책임 질것인가.

  • 고양본사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강촌로 18, 3층 / 파주지사 : 경기도 파주시 회동길 152, 4층
  • 대표전화 : 031-908-2255
  • 팩스 : 031-908-224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유진
  • 법인명 : 주식회사 미디어시티그룹
  • 제호 : 미디어고양파주
  • 등록번호 : 경기 아 51407
  • 등록일 : 2016-09-13
  • 발행일 : 2016-09-13
  • 발행인 : 최국진
  • 편집인 : 최국진
  • 미디어고양파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미디어고양파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gp@mgp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