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일 시행 고교 무상급식, 한 학기 고양시 분담금 41억원
2일 시행 고교 무상급식, 한 학기 고양시 분담금 41억원
  • 이병우 기자
  • 승인 2019.09.02 19:51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는 36개 고교 3만783명 대상, 도 요구 분담액수 41억원 
도와 각 시군 분담률 조율 중인데, 도 요구하는 분담액수 세워 
“재정자립도 낮은 고양시, 보편복지 밀려 타 예산 후순위 밀려”   

[미디어고양파주] 경기도 시군 자치단체가 경기도와의 무상급식 예산 분담 비율을 합의하지 못한 상황에서 2일부터 경기도 내 고등학교 대상의 무상급식이 전면 시행되는 일이 벌어지고 있다. 고교 무상급식은 이재명 경기지사와 이재정 도교육감의 공약이다. 

475개 고등학교, 학생 36만4354명을 대상으로 하는 경기도 고교 전면 무상급식에 필요한 예산은 약 1404억746만원이다. 지원 범위는 내년 2월 29일까지 한 학기분 교내 점심 식사로, 지원 일수로 따지면 80일이다. 경기도교육청은 전체 예산의 분담비율을 ▲각 시군 35%(약 491억원) ▲경기도 15%(약211억원) ▲경기도교육청 50%(약 702억원)로 정해 이미 각 시군에 내려 보냈다. 

이에 따르면 고양시는 36개 고등학교 3만783명을 대상으로 고교 무상급식을 실시하는데, 이에 필요한 예산은 총 118억6254만원이다. 이중에서 경기도교육청이 59억3127만원, 경기도가 17억7938만원을 분담하고, 고양시는 41억5189만원을 분담하게 된다. 고양시 무상급식 분담금 41억5189만원은 경기도 31개 시군 중 수원시 분담금 51억7883만원 다음으로 큰 액수다. 과천시는 자체적으로 학교 무상급식을 실시하기 때문에 분담금 액수가 31개 시군 중 가장 적다. 

2일부터 고양시는 36개 고등학교 3만783명을 대상으로 고교 무상급식을 시작했다. 이에 필요한 예산은 총 118억6254만원인데, 경기도는 이중 35%인 약 41억원을 고양시에 분담액수로 정해 요구하고 있다.
2일부터 고양시는 36개 고등학교 3만783명을 대상으로 고교 무상급식을 시작했다. 이에 필요한 예산은 총 118억6254만원인데, 경기도는 이중 35%인 약 41억원을 고양시에 분담액수로 정해 요구하고 있다.

문제는 경기도교육청이 분담하기로 한 예산 702억원(고양시의 경우 59억원)은 확보됐지만 나머지 50%인 702억원을 놓고 경기도와 31개 시·군이 어떻게 분담할지를 아직도 의견의 합치를 보지 못한 상태다. 지난 28일 열린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에서 31개 각 시군 자치단체장은 “경기도가 고교 무상급식 지원비 중 도교육청이 부담하는 50%를 빼고 나머지 50% 중 15%는 경기도가, 35%는 시군이 부담하게 한 것은 시·군의 예산 부담을 가중시킨다”라며 “경기도 35%, 시군 15%로의 분담률 변경을 요구”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만약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가 요구하는 대로 15%의 분담률이 정해진다면 고양시 분담액수는 17억7938만원으로 줄어든다.  

그런데 지난 28일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의 요구사항과 별개로, 고양시는 고교 무상급식에 필요한 예산 41억5189만원의 예산을 책정해 놓은 것으로 확인됐다. 사실상 고양시는 고교 무상급식의 각 시군 분담비율 35%를 요구하는 경기도의 입장에 동조하는 입장을 보이고 있는 것이다. 고양시 분담금 41억5189만원에 대한 확보 여부는 오는 17일부터 열리는 고양시의회 추가경정예산 심의(상임 예결위 환경경제위)에 의해 결정된다. 

고양시 농업기술센터 담당자는 “고양시뿐만 아니라 여러 타 시군도 고교 무상급식 분담금을 전체 예산의 35%로 책정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경기도와 각 시군의 분담비율이 조율 중에 있지만, 무상급식 예산이 모자라는 것을 막기 위해 일단은 경기도교육청이 요구하는 고양시 분담률 35%에 맞춰 예산을 책정해 놓고 있다. 추후 경기도와 각 시군 간 이뤄질 조율 결과에서 고양시 분담비율이 낮춰지면 시비로 다시 환원하게 된다”고 말했다.  

고양시는 올해 본예산에 고등학교를 제외한 시립유치원‧초등학교·중학교 무상급식 예산 245억6314만원을 확보하고 있지만, 이 예산조차 모자라 오는 9월에 10억8226만원을 더 확보해야 할 정도로 재정적으로 어려움에 놓여 있다.  

이에 대해 고양시 한 관계자는 “이재명 도시자의 공약임에도 경기도는 분담비율을 적게 하려고 한다”며 “재정 자립도가 낮은 고양시가 무턱대고 보편적 복지만 내세우다가 정작 시민들이 필요로 하는 예산을 후순위로 밀어내는 현상이 우려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고양개혁 2019-09-04 17:13:41
우파여 고양에서도 뭉치자!!!! 결집하여 이번에는 고양에서 좌파정권 몰아내자

엘프 2019-09-02 22:58:37
이렇게 퍼주다 망한다

동구 2019-09-02 22:50:51
미디어고양 말고 무상급식 문제 보도하는 언론이 없네

일산아주머니 2019-09-02 20:41:53
중앙처럼 지역에도 제대로된 언론이 있었으면

내년 총선 2019-09-02 20:40:10
총선에 급급한 좌파 전시 행정에 더 이상 속지말자

  • 고양본사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중산로 248, 603호 / 파주지사 : 경기도 파주시 회동길 152, 4층
  • 대표전화 : 031-908-2255
  • 팩스 : 031-908-224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국명수
  • 법인명 : 주식회사 미디어시티그룹
  • 제호 : 미디어고양파주
  • 등록번호 : 경기 아 51407
  • 등록일 : 2016-09-13
  • 발행일 : 2016-11-11
  • 발행인 : 최국진
  • 편집인 : 최국진
  • 미디어고양파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미디어고양파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gp@mgpnews.com
ND소프트